04 Oct, 2009

admin 조회 수 128627 추천 수 0
롬 14 : 14,20 "내가 주 예수 안에서 알고 확신하는 것은 무엇이든지 스스로 속된 것이 없으되 다만 속되게 여기는 그 사람에게는 속되니라…식물을 인하여 하나님의 사업을 무너지게 말라 만물이 다 정하되 거리낌으로 먹는 사람에게는 악하니라"

profile

admin

October 04, 2009
*.155.158.95

[설명] 로마서 14장에 기록된 "음식물과 믿음"문제는 로마서 보다 약 1년 뒤에 기록된 고린도전서 8장에 다시 언급되어 나온다. 그리고 고린도전서 8장은 우상의 제물에 관한 것이다. 서기 1세기에 그리스도인들에게 있어서 ’우상의 제물’ 문제는 대단히 심각했다.

각종 이방신들에게 드려졌던 고기와 포도주들이 시장으로 흘러 들어왔기 때문에 시장에서 고기를 사 먹으면 우상에게 바쳐졌던 고기일 가능성이 많았다.

그래서 어떤 그리스도인들은 시장의 고기를 일체 사먹지 않으려고 했다. 그러나 어떤 그리스도인들은 사도 바울의 말처럼 ”우상은 세상에 아무 것도 아니”(고전 8 :4)라고 생각하면서 그러한 고기들을 먹었다. 고기자체가 속된 것은 아니며, 우상이 아무 것도 아닐진대 우상의 제물로 드려졌다고 해서 고기가 달라지는 것이 아니니 먹어도 지장이 없다는 믿음으로 먹은 것이다.

그러나 누구나 다 이러한 생각과 믿음을 가질 수 있는 것은 아니기 때문에(고전 8 :7), 어떤 시람들은 양심에 꺼려서 그러한 고기를 먹지 못했다. 그래서 사도 바울은 그러한 고기들을 속되게 여기는 자에게는 속된 것이므로 양심이 허락지 않으면 먹지 말 것을 권면하고 있다.

사도 바울은 양편을 모두 다 정죄하지 않고 서로 이해하며 살도록 타이르고 있는 것이다. 그리고 자신의 입장은 분명히 밝혀두었다.

”만일 식물이 내 형제로 실족케 하면 나는 영원히 고기를 먹지 아니하여 내 형제를 실족치 않게 하리라”(고전 8 :13). 결국 사도 바울은 양편 모두를 이해하면서, 로마서14장에서는 고기 같은 것을 먹지 않는 것이 아름다운 일이라고 말하고 있으며 고린도전서 8장에서는 고기 먹는 것이 문제가 된다면 영원히 먹지 않겠다고 결론짓고 있다. 그러나 분명한 사실은 서로 정죄하지 말라는 것이다.
List of Articles
번호 sort
49 질문 율법은 요한의 때까지만 유효한 것이 이닌가? [1] admin 2009-10-04 128531
눅 16 : 16 “율법과 선지자는 요한의 때까지요 그후부터는 하나님 나라의 복음이 전파되어 사람마다 그리로 침입하느니라”

48 질문 모든 날이 다 같으니 자기 마음에 정하여 지키면 되지 않는가? [1] admin 2009-10-04 127910
롬 14 : 5 “흑은 이날을 저 날보다 낫게 여기고 혹은 모든 날을 같게 여기나니 각각 자기 마음에 확정할찌니라”
47 질문 호세아서에 보면 안식일이 폐지될 것이라고 하지 않았는가? [1] admin 2009-10-04 127457
호 2 : 11 “내가 그 모든 희락과 절기와 월삭과 안식일과 모든 명절을 폐하겠고”
46 질문 구약의 할례 제도가 폐지된 것처럼 안식일도 폐지된 것이 아닌가? [1] admin 2009-10-04 126500
갈 5:6 "그리스도 예수 안에서는 할례나 무할례가 효력이 없되 사랑으로써 역사하는 믿음 뿐이니라"
45 질문 율법은 우리를 그리스도께로 인도하는 몽학선생이므로, 예수님 십자가 이후에는 불필요한 것이 아닌가? [1] admin 2009-10-04 115663
갈 3:24 “이같이 율법이 우리를 그리스도에게로 인도하는 몽학선생이 되어 우리로 하여금 믿음으로 말미암아 의롭다 함을 얻게 하려 함이니라"
44 질문 안식일은 유대인을 위해 주신 것이 아닌가? [1] admin 2009-10-04 115684
안식일은 유대인을 위해 주신 것이 아닌가?
43 질문 예수님께서 오셔서 사랑의 새 계명을 주셨기 때문에 다른 계명들은 불필요한 것이 아닌가? [1] admin 2009-10-04 115928
요 13 : 3 “새 계명을 너희에게 주노니 서로 사랑하라 내가 너희를 사랑한 것 같이 너희도 서로 사랑하라”
42 질문 지금도 성경대로 안식일을 지켜야 한다면 안식일에 불도 피우지 말아야 하지 않는가? [1] admin 2009-10-04 115193
출 35 : 3 “안식일에는 너희의 모든 처소에서 불도 피우지 말지니라”
41 질문 지금 우리가 알고 있는 제7일이 창조 당시부터 지켜온 안식일이라는 확증이 있는가? [1] admin 2009-10-04 115224
지금 우리가 알고 있는 제7일이 창조 당시부터 지켜온 안식일이라는 확증이 있는가?
40 질문 국가마다 시차가 있기 때문에 안식일 시간의 의미가 없지 않은가? [1] admin 2009-10-04 115610
국가마다 시차가 있기 때문에 안식일 시간의 의미가 없지 않은가?  
39 질문 날짜 하루 차이가 그렇게 중요한가, 너무 율법적이 아닌가? [1] admin 2009-10-04 115704
날짜 하루 차이가 그렇게 중요한가, 너무 율법적이 아닌가?  
38 질문 다른 교회의 수많은 목사님들과 신학자들은 이런 사실들을 몰라서 일요일에 예배 드리고 있는가? [1] admin 2009-10-04 115741
다른 교회의 수많은 목사님들과 신학자들은 이런 사실들을 몰라서 일요일에 예배 드리고 있는가?  
37 질문 성경에 보면 영혼은 죽일 수 없다고 되어 있지 않은가? [1] admin 2009-10-04 115673
마 10 :28 “몸은 죽여도 영혼은 능히 죽이지 못하는 자들을 두려워하지 말고 오직 몸과 영혼을 능히 지옥에 멸하시는 자를 두려워하라”
36 질문 예수님 십자가 옆에서 죽어 가는 강도에게 그 날 낙원을 약속하시지 않았는가? [1] admin 2009-10-04 115740
눅 23 :43 “예수께서 이르시되 내가 진실로 네게 이르노니 오늘 네가 나와 함께 낙원에 있으리라 하시니라”
35 질문 부자와 거지 나사로 이야기에는 죽은 후에 서로 교통하지 않았는가? [1] admin 2009-10-04 115673
눅 16: 19~31 [부자와 거지 나사로 이야기] “저가 음부에서 고통 중에 눈을 들어 멀리 아브라함과 그의 품에 있는 나사로를 보고 불러 가로되 아버지 아브라함이여 나를 긍휼히 여기사 나사로를 보내어 그 손가락 끝에 물을 찍어 내 혀를 서늘하게 하소서 내가 이 불꽃 가운데서 고민하나이다’ (8,24절).
34 질문 사람이 죽으면 그 신(神)은 하나님께로 간다고 하지 않았는가? [1] admin 2009-10-04 115699
전 12 : 7 “흙은 여전히 땅으로 돌아가고 신은 그 주신 하나님께로 돌아가기 전에 기억하라”
33 질문 계시록 6장의 제단아래 영혼들은 무엇을 말하는 것인가? [1] admin 2009-10-04 115728
계 6:9,10 “다섯째 인을 떼실 때에 내가 보니 하나님의 말씀과 저희의 가진 증거를 인하여 죽임을 당한 영혼들이 제단 아래 있어 큰 소리로 불러 가로되 거룩하고 참되신 대주재여 땅에 거하는 자들을 심판하여 우리 피를 신원하여 주지 아니하시기를 어느 때까지 하시려나이까 하니”
32 질문 사도 바울이 몸을 떠나 있기를 원한다는 것은 무슨 말인가? [1] admin 2009-10-04 128679
고후 5 : 8 "우리가 담대하여 원하는 바는 차라리 몸을 떠나 주와 함께 거하는 그것이니라"
31 질문 떠나서 그리스도와 함께 있을 욕망"이란 무엇인가? [1] admin 2009-10-04 115651
빌 1 :23,24 “내가 그 두 사이에 끼였으니 떠나서 그리스도와 함께 있을 욕망을 가진 이것이 더욱 좋으나 그러나 내가 육신에 거하는 것이 너희를 위하여 더 유익하리라”
30 질문 떠나서 그리스도와 함께 있을 욕망"이란 무엇인가? [1] admin 2009-10-04 128669
빌 1 :23,24 “내가 그 두 사이에 끼였으니 떠나서 그리스도와 함께 있을 욕망을 가진 이것이 더욱 좋으나 그러나 내가 육신에 거하는 것이 너희를 위하여 더 유익하리라”
Copyright © 2010 globalvisionseminary.org Seventh-day Adventist Global Vision Seminary. All Rights Reserved.